상단여백
HOME 문화
우즈베키스탄 애니 영화, ‘디지콘 6 아시아 어워드’에서 3개 부문 휩쓸어
  • 노디라 기자
  • 승인 2019.12.02 07:41
  • 댓글 0

 

[Sputnik/UKE]우즈베키스탄 청년 영화감독들이 최근 홍콩에서 열린 '디지콘 6 아시아 어워드'에서 3개 부문을 휩쓸며 두각을 나타냈다.

먼저 마흘리요 아스카르알리예바(Makhliyo Askaraliyeva) 감독이 '소브가'(선물)로 아시아 25세 미만 영화감독들이 제작한 단편 애니메이션 중 '차세대상(Mext Generation)'을 수상했고, 칸 국제영화제 해당 부분 대상 수상자인 샤키르 할리코프(Shakir Khalikov) 감독은 '초이(차茶)’로 은상과 'Regional golden winner'상을 수상했다.

'디지콘 6 아시아 어워드'는 일본 민영방송 TBS가 지난 2001년부터 개최해온 아시아 최대 규모의 단편 애니메이션 영화제다.

 

이 기사를 후원합니다.

노디라 기자  nodira@uzkoreconomy.com

<저작권자 © UzKor Economy - 우즈코 이코노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노디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PHOTO
PREV NEXT
여백
여백
Back to Top